>경제(Economy)

TPF, 태권도 소재 기능성 게임 제작 지원

게임 제작 4개 업체와 업무협약 체결
국제태권도신문 | 2019/09/26 17:03

태권도진흥재단 관계자들과 태권도 소재 기능성 게임 제작 업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.

태권도진흥재단(TPF, 이사장 이상욱)은 태권도를 소재로 한 게임  제작을 위해 ㈜매니아마인드(대표 김일), ㈜스튜디오오딘(대표 박현욱), ㈜파모즈(대표 원지훈), ㈜라이브몰로(대표 양호식)와 다자간 전략적 협약을 9월 10일 태권도원 운영센터 대회의실에서 체결했다.


이번 게임 제작 지원사업은 태권도를 소재로 한 게임 제작을 통해 태권도에 대한 대국민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진행한다. 품새와 겨루기 등 ‘태권도의 기술적인 부문’을 비롯해 가치와 역사 등 ‘정신적인 부문’을 게임 안에 반영하는 등 ‘기능성 게임’으로 개발할 예정이다. 재단은 게임을 통해 태권도 인지도 개선 및 태권도 인구 증대를 유도해 나갈 계획이다.


내년 5월 경, 개발 완료 될 게임은 태권도 교육과 함께 재미있는 요소를 가미해 일선 태권도장과 학교, 일반인 등 다양한 계층과 장소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.


TPF 이상욱 이사장은 “태권도를 소재로 한 콘텐츠 창작을 위해서는  태권도계와 민간 기업이 지속적으로 노력해야한다”라며 “게임 콘텐츠를  통해 태권도가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제작사 등과 함께 노력하겠다”라고 했다.


한편, ‘2019 태권도 소재 기능성 게임 콘텐츠 제작 지원사업‘은 2020년 5월까지 진행되며, 품질검수테스트와 청중평가 등을 통해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고, 국내 및 해외시장 진출을 목표로 개발·출시 할 예정이다.


<박윤수 기자, tkdtimes@paran.com>


Copyright ⓒ 국제태권도신문 all rights reserved.